세상에서 가장 우울한 것처럼. | 8m3vdg | sa.yona.la ヘルプ | タグ一覧 | アカウント登録 | ログイン

세상에서 가장 우울한 것처럼.

返信

음악을 듣고,

버스에서 내렸다.


갈아탈 생각이었지만 충동적으로 걸었다.


눈에 보이는 작은 빵집에서 케이크를,

편의점을 지나가다 문득 와인을 샀다.



아무 것도 아니다.

아무 것도 아니다.

投稿者 8m3vdg | 返信 (0) | トラックバック (0)

このエントリーへのトラックバックアドレス:
API | 利用規約 | プライバシーポリシー | お問い合わせ Copyright (C) 2018 HeartRails Inc. All Rights Reserved.